로고

제주 자치경찰단 '원산지표시' 특별단속

3개반 17명, 20일까지… 특정지역ㆍ업소 편중하지 않고

김현종 기자 | 기사입력 2023/01/09 [17:05]

제주 자치경찰단 '원산지표시' 특별단속

3개반 17명, 20일까지… 특정지역ㆍ업소 편중하지 않고

김현종 기자 | 입력 : 2023/01/09 [17:05]

 

▲  제주 자치경찰단이 설 명절을 앞두고 제수용품과 선물용품 수요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오는 20일까지 원산지표시 특별단속에 돌입했다. (제주자치경찰단 전경) / 사진제공 = 제주특별자치도청   © 김현종 기자




 

제주 자치경찰단이 설 명절을 앞두고 제수용품과 선물용품 수요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원산지표시 특별단속에 돌입했다.

 

9일자로 3개반 17명으로 편성한 특별단속반은 오는 20일까지 축산물 원산지 거짓표시 및 미표시 부정식품 유통행위 등을 정조한다.

 

특히 사이버 전담 패트롤 팀을 활용, 특정지역이나 업소에 편중하지 않고 수요가 많은 제수용품 및 선물용 제주특산품을 판매하는 전통시장대형마트골프장사회관계망(SNS) 맛집유명호텔관광식당 등 '핫 플레이스'를 중점 점검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특별단속은 국내산 돼지고기를 제주산 돼지고기로 판매하는 행위 중국산 배추김치와 고춧가루를 국내산으로 표시하는 행위 백돼지를 흑돼지로 속여 판매하는 부정 유통행위 근절에 나선다.

 

외국산 고등어를 국내산으로 표시하는 행위 소비자를 기만하거나 오인혼동할 우려가 있는 표시 및 광고행위 등 원산지 표시 위반 행위 등을 집중 단속한다.

 

또한, 식품의 유통기한이 경과한 제품을 보관 내지는 사용판매하거나 위생 취급상태와 축산물 허위표시 내지는 과대광고 등의 점검도 병행된다.

 

제주자치경찰단 고정근 수사과장은 "자치경찰위원회를 중심으로 도()양 지자체 해양수산식품위생 관련부서농수산물품질관리원 등과 협력 치안활동을 전개해 부정식품 유통행위를 원천적으로 차단하는 등 민생안전을 침해하는 범죄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ju Autonomous Police Forces Special Crackdown on 'Country of Origin'

3 classes, 17 students, until the 20th... Not concentrated on a specific area or business

 

Reporter Kim Hyun-jong

 

As the demand for ancestral rites and gift items is expected to increase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s, the Jeju Autonomous Police Corps launched a special crackdown on country of origin labeling to establish a sound distribution order.

 

The special task force, organized by 17 members in 3 groups as of the 9th, will conduct false indication or non-indication of the country of origin of agricultural, fishery, and livestock products fraudulent distribution of food until the 20th.

 

In particular, using a dedicated cyber patrol team, traditional markets, large marts, golf courses, social network (SNS) restaurants, famous hotels, tourist restaurants, etc. that sell high-demand Jeju souvenirs and souvenirs that are not concentrated on specific regions or businesses. The plan is to focus on examining 'hot places'.

 

This special crackdown will eradicate selling domestic pork as Jeju pork labeling Chinese cabbage kimchi and red pepper powder as domestic selling white pork as black pork.

 

In addition, acts of labeling foreign mackerel as domestic acts of violating the country of origin indication, such as labeling and advertising that may deceive, mislead or confuse consumers, will be intensively cracked down.

 

In addition, storage, use, or sale of products whose expiration date has passed, hygiene handling conditions, and false labeling or exaggerated advertising of livestock products are inspected at the same time.

 

Go Jeong-geun, head of the Jeju Autonomous Police Department's investigation department, said, "The Autonomous Police Committee is conducting public security activities in cooperation with the maritime and fisheries, food sanitation departments, and the Agricultural and Fishery Products Quality Management Service, centered on the Autonomous Police Committee, to prevent illegal food distribution at the source. We will preemptively respond to crimes that violate safety."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 도배방지 이미지

제주자치경찰단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제주도 '공공요금 4종' 동결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주도 '공공요금 4종' 동결 / 김현종 기자
한라미술인협회 '특별기획전' 개최 / 김현종 기자
2023 계묘년(癸卯年)… 새해 첫 일출 / 김현종 기자
제주형 어린이 통학로 조성사업 ‘순항’… 교통사고 예방효과 톡톡 / 편집자
공무원연금공단 '학자금 대부' 시행 / 김현종 기자
제주도, 대설·강풍 특보 대비 비상 2단계 상향 가동 / 노보림 기자
[서귀포시] 초·중·고 장애학생 겨울방학 돌봄 공백 해소 / 편집자
제주도, 폭설·빙판길 대응 23일 퇴근시간 버스 추가 증차 / 노보림 기자
서귀포시, 2023년도 개별공시지가 조사 추진 / 노보림 기자
사회 많이 본 기사